고요

1. 하나님의 크신 사랑
2. Mañana Beso (2017 ver.)
3. 햇살
4. Flow Away
5. 고요
6. The Four Marys
7. Totter
8. Lazy Noon (feat. 선우정아)
9. Sailing Clouds
10. For Him (2017 ver.)

 


 

평온하고 따뜻한, 위로가 되는
염신혜의 첫 앨범 [고요]

염신혜는 서울예고를 거쳐 경희대학교 음악대학과 대학원에서 클래식을 전공하고 재즈 이론가 이판근에게 사사 받았다. 그리고 Riano Poom, La Isla Bonita, Lush Life, Starart, 윤희정 밴드(CEOJ Band) 등에서 연주 활동과 음반 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첫 번째 개인 앨범 [고요]에서 클래식과 재즈 씬에서의 다양한 활동이 만들어낸 염신혜만의 색깔을 느낄 수 있다. 앨범 타이틀처럼 고요하지만 그 안에서 힘과 평온함 휴식을 느낄 수 있는 음악이 되길 바란다.

다양한 장르 속에서도 정체성이 기품있게 자리할 뿐 불필요한 힘은 들리지 않습니다. 멋진 내공과 첫 정규 앨범으로서의 신선함이 공존하여 더욱 소중한 음반입니다. 재즈 팬들에게도, 그렇지 않은 분들에게도 반가울 수밖에 없는 균형을 가졌다고 생각합니다. – 뮤지션 선우정아

영적인 영역과 지적인 소재의 완벽한 배합입니다. 뛰어난 작곡과 편곡 테크닉을 잘 소화해낸 리듬 섹션은 마치 트리오라기보다는 퀸텟 또는 빅밴드를 연상하게 만듭니다. 그것은 1인 2역의 역할을 해내는 연주 방식에서 나오는 묘미이죠. 보컬리스트의 참여도 전체 앨범을 한층 풍요롭고 절대로 잊혀지지 않게 만드는 매력으로 작용됩니다.
가장 높이 평가해야 할 부분은 재즈 피아니스트 염신혜의 노련한 즉흥 연주, 그리고 전곡에 흐르는 긴장감을 잃지 않게 하는 연주자의 힘도 앞으로 나올 다음 세대 연주자들에게 큰 영향력을 줄 수 있는 대표적인 재즈 앨범으로 선택하고 싶습니다. – Jazz pianist 조윤성

1. 하나님의 크신 사랑 – John Zundel
하나님의 깊고 큰 사랑을 피아노 솔로로 표현해 보았다.

2. Mañana Beso (2017 ver.)
Morning Kiss라는 뜻으로 연주 중 관객이 붙여준 제목. 베이스와 빤데이루와의 잔잔한 트리오 연주가 매력적이다.

3. 햇살
피아노 앞에 앉아 창 밖을 바라보다가 나뭇가지 사이로 빠르게 움직이는 햇살을 보며 떠올라 작곡하였다.

4. Flow Away
비가 내려 빗방울이 통통 튀다가 작은 냇물을 지나고 굽이치는 강물을 지나 바다로 흘러감을 연상하며 보면 좋을 듯하다.

5. 고요
평온하고 깊고 따뜻한 고요함. 그 사이를 선으로 뚫고 지나가는 트럼펫 소리를 상상하며 쓴 곡이다.

6. The Four Marys
아주 어렸을 적에 양희은 씨의 ‘아름다운 것들’이라는 노래를 들었다. 멜로디가 아름답게 다가와 잊혀지지 않아 꼭 앨범에 넣고 싶었다. 원곡은 스코틀랜드 민요로 멜로디와 다르게 비극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

7. Totter
음표들이 뒤뚱거리며 자유롭게 돌아다니는 모습을 상상해 본다.

8. Lazy Noon
멜로디에 선우정아의 가사가 더해져 풍부해진 곡.
나른한 오후에 손 부채질하며 나른하게 앉아있는 어떤 여인을 상상하며 들어보면 좋을 듯하다.

9. Sailing Clouds
크루즈 위에서 연주하다가 멜로디가 떠올라 만들게 된 곡. 크루즈를 타고 구름 위를 항해한다면 어떤 느낌일지..

10. For Him (2017 ver.)
사랑하는 곡. 하나님 또는 사랑하는 사람을 생각하며 만들어 듣는 이로 따뜻함을 느끼게 하는 곡. Riano Poom 앨범에도 있지만 재편곡하여 앨범에 수록하였다.

-Credits-
Recorded by 이현진 @야기 Studio
Recorded by 장기영, 정다빈 @Sound 21 Studio
Mixed & Mastered by 장기영 @Sound 21 Studio
Cover Designed by 강신영
Produced by 염신혜

Piano 염신혜
Vocal 선우정아 (Track 8)
Trumpet 김예중 (Track 4)
Bass 이철훈 (Track 2, 3, 4, 5, 7, 8, 9, 10)
Drums 김소희(Track 3, 4, 5, 9, 10)
Percussion 조재범 (Track 2)

Leave a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
*